• UPDATE : 2018.12.19 수 10:42
상단여백
HOME News 문화街 문화행정
코오롱야외음악당 잔디광장 출입통제잔디 생육위해 내년 5월까지 2만㎡ 출입통제
두류공원 내 코오롱야외음악당 잔디공원애 대해 내년 5월4일까지 전면 출입을 통제한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 문화예술회관 코오롱야외음악당(두류공원 내)은 잔디 월동 및 발아시기를 맞아 내년 5월 4일까지 잔디광장 휴식월제를 시행한다. 

대구를 대표하는 야외공연장으로 시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코오롱야외음악당은 시민들에게 더 푸르고 쾌적한 잔디광장을 제공하기 위해 산책로를 포함한 잔디광장 전면의 출입을 제한한다.

대구시 문화예술회관 박진범 코오롱야외음악당팀장은 "잔디는 새싹이 틀 무렵의 관리가 한 해의 잔디 농사를 좌우하는 생육 특성을 가지고 있어 부득이 이런 방법을 도입하게 됐다"며 "휴식월제 기간동안 일부 훼손된 잔디광장에 대해 집중적으로 비료주기와 병충해방제, 제초작업, 관수작업 등이 진행해 시민들이 편안하고 즐길 수 있는 문화·휴식 공간으로 다시 맞이하겠다"고 말했다. 
 

임혁진 기자  news@ctmagazine.kr

<저작권자 © 컬쳐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