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3.18 월 10:32
상단여백
HOME With 사회 지역
대구 ‘시그래프 아시아 2020’ 유치컴퓨터 그래픽스 및 인터랙티브 기술 분야 세계 3대 국제회의

대구시는 컴퓨터 그래픽스 및 인터랙티브 기술 분야 세계 3대 국제회의 중 하나인 '시그래프 아시아(ACM SIGGRAPH Asia) 2020'을 유치했다고 6일 밝혔다. 

'시그래프 아시아 2020'은 아시아 최대 규모의 컴퓨터 그래픽스 및 인터랙티브 기술 관련 국제회의 및 전시회인로, 미국 컴퓨터 협회(Association for Computing Machinery, ACM)의 컴퓨터 그래픽스 분과에서 주최한다. 시그래프 아시아는 1974년부터 개최한 시그래프의 아시아 지역 행사로 유럽의 유로픽스(EUROPICS, 매년 4월 개최), 미주의 시그래프(SIGGRAPH, 매년 8월 개최)와 더불어 컴퓨터 그래픽스 분야 세계 3대 컨퍼런스이다.

시그래프 아시아 2020에는 컴퓨터 그래픽스 및 비주얼라이제이션 관련 엔지니어, 소프트웨어 개발자, 학계 관계자 등 50개국 6천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3D 인터랙션, 증강현실에서 확장된 기술인 증강휴먼, 로보틱스, 가상현실 분야의 신제품 시연, 쇼케이스, 학술발표를 비롯해, 컴퓨터 애니메이션 및 비주얼 이펙트 분야 페스티벌인 컴퓨터 애니메이션 페스티벌과 3D 게임, 관련 분야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산업 글로벌 기업 전시회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대구가 개최지로 선정되는데는 ICT 관련 기업이 많이 포진해 있다는 점과, 지역 인근에 다양하게 위치한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이 강점으로 작용했다. 또 대구시, 대구컨벤션뷰로 및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의 적극적 지원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임혁진 기자  news@ctmagazine.kr

<저작권자 © 컬쳐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