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3.18 월 10:32
상단여백
HOME Life 스타일 패션/스타일
중국 쇼핑몰 '타오바오' 동대문 생방송바이어 라운지 활용해 특화브랜드 ‘DFWM’ 집중 홍보
동대문시장 글로벌명품시장 육성사업단이 중국 최대 인터넷 쇼핑몰인 타오바오에 생방송을 진행한다. 사진은 지난 11일 바이어 라운지에서 진행된 시범 방송 모습. =동대문시장 글로벌명품시장 육성사업단 제공

동대문시장 글로벌명품시장 육성사업단이 바이어 라운지를 활용해 중국 온라인 시장을 공략한다. 사업단은 최근 한중 합작 엔터테인먼트 업체인 크리에이트플라이와 공동으로 DDP패션몰 4층에 위치한 바이어 라운지에서 중국 최대 인터넷 쇼핑몰인 타오바오(TAOBAO)에 생방송을 진행하기로 했다.

크리에이트플라이는 지난 11일부터 15일까지 시범 방송을 실시했으며, 이 기간 동안 나타난 문제점을 보완해 12월 말부터 내년 6월까지 본격적인 방송에 나설 계획이다. 시범 방송은 웨이상 출신의 쇼 호스트와 국내 모델이 진행했다. 웨이상(微商)은 웨이신이나 위챗 등 모바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제품을 판매하고 유통하는 개인 자영업자를 말한다.

타오바오 방송은 동대문시장 글로벌명품시장 육성사업 특화브랜드 ‘DFWM’ 제품 위주로 진행한다. 또 육성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8개 전통시장 상인연합회에서 추천할 경우 심사를 거쳐 판매할 계획이다. 타오바오는 알리바바가 운영하고 있는 중국 최대 인터넷 쇼핑몰로, 사용자 수가 7억6천만 명에 달한다.

사업단 장동윤차장은 “시범 방송 기간 동안 순간 최대 접속자 수가 12만 명에 달하고 제품 구매가 이어지는 등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본 방송에서는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판매가 더욱 활성화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대문패션도매시장(DFWM) 바이어 라운지는 동대문시장을 찾는 국내외 바이어와 상인들에게 비즈니스 용도의 편의공간을 제공하면서 시장 우수상품 및 특화브랜드를 홍보하기 위해 지난 10월 23일 개관했다. 총 165㎡(50평) 규모로 DFWM 제품의 구매지원은 물론, 동대문상인 및바이어의 제품을 주제로 쇼룸, 팝업스토어, 패션쇼, 고객 초청전시회까지 가능하도록 만들어졌다. 

글로벌명품시장 육성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평화시장, 통일상가, 신평화패션타운, 패션남평화, 동평화패션타운, 광희패션몰, 벨포스트, 테크노상가 등 8개 전통시장과 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한 서울시설공단의 DDP패션몰 상인들 위주로 운영되고 있다. 

황선미 기자  sunmi@ctmagazine.kr

<저작권자 © 컬쳐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